본문 바로가기

제지뉴스 /한솔소식

한솔제지, 폴 바셋 전 매장에 친환경 종이컵 ‘테라바스’ 공급

국내 제지업계 1위 한솔제지와 스페셜티 커피 전문 브랜드 폴 바셋을 운영하는 엠즈씨드가

ESG 경영 강화를 위한 협력에 나선다.

한솔제지는 엠즈씨드와 ‘ESG 강화를 위한 친환경 종이 패키지 개발 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서울 강남구 엠즈씨드 본사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한철규 한솔제지 대표와 김용철 엠즈씨드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폴 바셋 매장 내 일회용품을 친환경 소재로 전환하기 위한 제품을 공동으로 개발하는 한편, 다양한 친환경 신사업에 대해 함께 모색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와 관련 지난 10월부터 엠즈씨드는 폴 바셋 전매장에 한솔제지 테라바스 종이 빨대 제품을 도입했으며, 12월 중에는 테라바스 종이컵을 전면 도입할 계획이다. 테라바스(Terravas)는 PE(폴리에틸렌)코팅 대신 수용성 코팅액을 사용하여 재활용이 용이한 친환경 종이컵이다.

 

또한 △종이물티슈 △종이 커트러리(포크, 나이프 등) △종이 리드(뚜껑) △드립 및 원두커피 패키지 등 매장 내 주요 일회용품을 종이 소재로 전환하기 위한 공동 연구 및 테스트도 진행하게 된다.

양사는 이를 통해 연간 사용량 수백 만개에 달하는 플라스틱 및 알루미늄 소재 일회용품을 재활용이 용이한 종이 소재로 대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철규 한솔제지 대표는 “이번 협업을 통해 폴 바셋을 이용하는 고객에게 한솔제지의 친환경 제품을 선보이는 동시에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PE Free 종이용기 테라바스 및 고차단성 종이 포장재 프로테고 등과 같은 친환경 소재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 개발에 주력하여 해당 분야에서 선도적 역할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